이 작전은 미술과 사운드 전시가 공공의 장소에서 이루어지는 형태의 공공예술로써 독립 드로잉 콘서트 Independent Drawing Gig이라는 국제 전시에서 출발하였다. 이 전시는 올해 4회를 맞이하며 올해에는 특히 참여자들의 각 나라의 공공적 장소에서 각자 기획 개최 준비중이다.

2008년 11월 12일 수요일

Scratching surface diving in deep, Part 2 Incheon @closing party

Minod's Djing Performance!!


미누와 같은 밴드에서노래하시는 소모뚜씨 노래장면. 아참, 박다함씨 마이크 감사합니다.

마지막에 함께한 공장분들도 계셔서 너무 다행입니다.

Very serious DJ Minod.
미누 DJing 시작합니다. 장비세팅에서 마지막까지 CD들 선별하며 끝까지 DJ 트레이닝시킨 유진씨도 감사합니다.


I hired a migrant worker Called Minod Moktan from Nepal living in Korea to be a one-day DJ. (The worker will actually be a cultural ambassador for three different countries.) This 'ambassador' received training for a DJ by Eugene Blake from UK. He played various music for the Closing party of "ID Drawing Gig" at a functioning plastic factory in the industrial port city of Incheon, Korea. Incheon is a symbol of multiculturalism with a history embedded with colonialism and global trade. Within one city exists a strong Korean, Chinese, Japanese, British, and American presence....All the played music will be edited and streamed at the Moroccan Radio Apartment #22 online radio station under the title of Scratching Surface Diving in Deep Part 2.

Scratching Surface-Diving in Deep Part 1 (Jooyoung Lee and Sextags)was co-curated by Anne Szefer Karlsen and Abdellah Karroum for the Moroccan web radio Radio Apartment #22 http://www.radioapartment22.com.

댓글 없음: